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NEXT MATCH

    다음경기

    경기 일정 발표 전입니다.

  • DRAGONS
    GOAL LEADER

    허용준
    8득점
    18경기
  • DRAGONS
    ASSIST LEADER

    한찬희
    5도움
    25경기
  • DRAGONS
    TOP GAME

    완델손
    4득점
    29경기
  • DRAGONS SCHEDULE

뒤로팬존메인

클럽뉴스

클럽뉴스[리뷰] 전남, 선두 전북에 아쉬운 0-1 패배

2018-09-26


전남드래곤즈가 선두 전북 현대에 아쉽게 패했다.

전남은 26일(수) 오후 4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가진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0라운드 전북과의 경기에서 후반 막판까지 실점을 허용하지 않는 집중력을 보였지만, 후반 막판 한교원에게 실점을 허용하며 아쉽게 0-1로 패했다.

최근 4경기 연속 무패행진이라는 좋은 흐름을 이어가고 있는 전남은 이날 전북과의 경기가 중요했다. 무패행진 뿐만 아니라 10위 상주와의 승점차를 3점차로 줄어들어 이날 경기 결과에 따라 승점에서 동점이 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맞이했기 때문이다. 

전남은 기존 출전명단과 달리 크게 변화를 꾀했다. 이호승 골키퍼가 골문을 지키는 가운데 4-3-3 포메이션에서 최근 선발기회를 잡았던 선수는 이호승, 허용준을 제외한 모든 선수들이 오랜만에 출전 기회를 얻은 선수들이었다. 전남으로써는 선두 전북을 상대로 로테이션을 기용한 셈이었다. 연이은 경기 일정 속에서 전남이 체력적인 우위를 가질 수 있었다.



이날 경기 시작과 함께 전북은 이승기, 이동국이 연이은 슈팅을 시도하며 맹공을 펼쳤다. 이러한 맹공 속에서 전남은 실점을 허용하지 않은 것은 물론이고, 허용준, 박준태의 유효슈팅으로 전북을 상대로 골을 기록하고자 하는 의지를 보였다.

양 팀이 골을 기록하지 못한채 전반전을 마친 가운데 전북은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카드 2장을 동시에 썼다. 최보경, 김신욱을 투입시키며 전반전에 득점을 성공시키지 못한 아쉬움을 털어버릴려고 했다. 이러한 변화에 겉맞게 전북은 좋은 기회를 몇차례 맞이했다.

후반 6분 이동국의 슈팅이 골문이 향해 정확하게 이어졌지만, 이호승 골키퍼가 선방을 펼치며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다. 1분 뒤에 이어서 김신욱의 헤딩 슈팅 또한 이호승 골키퍼가 완벽히 막아내며 전북으로써는 아쉬운 순간이었고, 전남으로써는 좋은 수비가 계속 이어져나갔다.

전남으로써는 온 몸을 던진 수비와 체력적인 우위를 내세워 전북을 상대로 좋은 경기 내용을 보이며 승점 확보가 가능해보였다. 하지만, 후반 37분 전남은 잘 지켜내던 골 문을 한교원에게 열어주고 말았다. 전남 수비라인을 깨트리는 이동국의 패스와 한교원의 드리블 돌파가 좋았다.

이날 경기에서 아쉽게 승점을 확보하지 못한 전남은 무패행진을 4경기로 마침표를 찍었다.